암의 종류에 따라서 진단금의 크기도 달라져요
서브배너이미지

보험팁

암보험에서의 담보는 암 진단비와 수술비 등의 보장하는 항목들을 말합니다.
그런데 회사별로 암을 나누는 기준에 따라서 같은 암에 걸려도 보장을 받는 금액이 다르다고 합니다.
그 이유는 암은 발병을 하는 위치에 따라서 정해지는 명칭도 다르고 치료 방법도 달라 치료금액에도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그래서 암보험에서는 암의 종류에 따라서 소액암, 일반암, 고액암 등으로 나누어 보장을 실시 하고 있습니다.
먼저 소액암은 발병확률이 높고 치료비가 비교적 저렴한 편인데 여기에는 갑상선암, 제자리암, 기타피부암, 경계성 종양 등이 있습니다.
일반암은 고액암과 소액암을 제외한 모든 암을 말하는데 발병확률도 중간인 편이고 치료비도 평균적으로 들어가게 된다고 합니다.
고액암은 발병확률이 매우 낮지만 치료비는 매우 높은 편인데 뇌암, 백혈병, 뼈암, 혈액암, 골수암 등을 말합니다.

이렇게 나누는 기준은 보험사마다 약간의 차이를 보이고 있어서 어떤 상품은 소액암으로 분류하던 것을 다른 곳은 일반암으로 분류해 치료비 보장을 많이 받게 되거나 어떤 상품은 고액암으로 분류했지만 다른 곳에서는 일반암으로 분류해 보장을 덜 받는 경우도 생깁니다.
그렇기 때문에 최대한 고액암을 보장하는 것이 많고 유방암이나 생식기암 등은 소액암이 아닌 소액암으로 분류하는 곳을 선택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