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보험에서 생활비가 필요한 이유 알아보기
서브배너이미지

보험팁

우리나라에서는 암발병률과 사망률이 점점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암은 이제 우리나라의 3대 질환으로 꼽히며 그 중에서도 사망률이 가장 높은 질병이라고 합니다.
3대 중증질환이기 때문에 그만큼 인체에 치명적이고 치료하는데 돈이 많이 들어가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이야기입니다.

암에 걸리게 되면 간병비, 비급여 항암치료비, 생활비, 기본적인 치료비 등이 필요한데요.
안의 종류가 다양하기 때문에 치료비에도 많은 차이가 있지만 10대 암의 평균 치료비를 보면 약 3천만원에 달한다고 합니다.
거기에 치료를 하면서 들어가는 생활비 등을 포함하면 그 비용은 더 추가되겠지요.

암은 신체에 치명적인 영향을 주기에 무리해서 일을 할 수 없기 때문에 직장을 가지고 있던 사람들도 대부분 실직을 하게 됩니다.
그래서 고정적으로 들어오는 수입마저 끊기면서 기본적인 생활에도 적신호가 켜지게 되는데요.
이로 인해 함께 사는 가족에게도 큰 영향을 주기 때문에 암보험을 가입을 할 때에는 생활비 보장을 따로 마련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생활비 보장을 따로 마련하면 진단비는 치료에만 집중하여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더욱 효율적입니다.